2018.10.24 17:05

행복해지는 방법

조회 수 32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공자가 조카 공멸에게 물었다.

"벼슬해서 덩은 것이 무엇이고, 잃은 것은 무엇이냐?"

공멸이 그 물음에 답했다.


"얻은 것은 없고 잃은 것만 세 가지가 있습니다.


첫 번째는, 일이 많아 공부를 하지 못했고,

두 번째는, 녹봉이 적어 친척을 돌볼 수 없었습니다.

세 번째는, 공무가 다급하여 친구들과 관계가 소원해졌습니다."


공자는 같은 벼슬을 하고 있던 복자천에게도 물었다.


"벼슬해서 얻은 것이 무엇이고, 잃은 것이 무엇이냐?"

복자천이 그 물음에 답했다.


"잃은 것은 없고 얻은 것만 세 가지나 됩니다.


첫 번째는, 예전에 배운 것을 날마다 실천하여 학문이 늘었고,

두 번째는, 녹봉은 적지만 이를 아껴 친척을 도왔기에 더욱 친근해졌습니다.

세 번째는, 공무가 다급하지만 틈을 내니 친구들과 더욱 가까워졌습니다."


같은 벼슬을 하면서도 공멸은 잃은 것이 세 가지가 되고,

복자천은 얻은 것이 세 가지가 되었다.


잃은 것을 센 공명은 벼슬하는 것이 고달프고,

얻은 것을 센 복자천은 벼슬하는 것이 행복하다.


같은 일을 하면서도

같은 하루를 보내면서도

어떤 사람은 불행에 빠져 생활하고,

어떤 사람은 행복에 겨워 생활한다.

이유는 한 가지이다.


세는 것이 다르기 때문이다.

불행한 사람은 잃은 것을 센다.

이것도 잃고 저것도 잃었다고 센다.


잃은 것을 셀수록 감사함도 잃게 된다.

잃은 것을 셀수록 만족감도 잃게 된다.

잃은 것을 세는 만큼 행복이 비워진다.


행복한 사람은 얻은 것을 센다.


이것도 얻고 저것도 얻었다고 센다.

얻은 것을 셀수록 감사함도 얻게 된다.

얻은 것을 셀수록 만족감도 얻게 된다.

얻은 것을 세는 만큼 행복이 채워진다.





근래들어,

'내가 뭐하고 살았나?' 하는 허망함에

잃어버린 것들만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자존감 제로에 비참함까지...


근데,

위의 글을 읽으니 괜시리 찔리네요.

지금  내가 갖고 있는 것들도 훌륭한, 절대 바꿀 수 없는 소중한 것들인데...


마음 먹기에 따라 천국과 지옥이 나뉜다고들 하죠?

흠... 다시 마음을 다잡아 볼랍니다.

어떤 생각을 하느냐에 따라 행복이 달라지는 거라면,

긍정적인 생각으로 행복해져야겠습니다.

꼭!!!





?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