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2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대장내시경 용종과 선종.png

 

 

우연히 받았던 대장내시경에서 1.5cm 선종을 제거한지 1년이 지났습니다.

친할머니부터 아버지 형제 모두 대장암에 걸리는 강력한 가족력이 있기에, 혹여 또 용종이 재발하지 않았을까 싶어 대장내시경 검사를 다시 받았지요.

 

 

'대장내시경 검사 준비과정 및 검사방법' 게시글 보러가기

(http://www.suna0073.com/health/3691)

 

 

 

 

사실, 작년에 대장내시경으로 제거했던 용종이 선종이였는데, 발견 시기가 2~3년 늦었다면 대장암으로 진행되었을 것이라고 하더군요.

 

1년전 대장내시경을 통해 발견되었던 1.5cm의 선종

대장내시경 선종.png

 

선종과 용종의 구별은 육안으로는 확인할 수 없고 조직검사를 통해 알 수 있는데, 선종은 시간이 지남에 따라 점차 그 크기가 커지며 대장암 전단계로 알려져 있습니다.  

 

대장 선종의 크기에 따라 그 위험도가 달라지는데,

  • 0.5cm 미만의 경우 0.5% 이내
  • 0.5cm~1cm의 경우 약 2%
  • 1~2cm의 경우 약 10%
  • 2cm 이상의 경우 40%의 악성화 빈도를 보입니다.

 

 

 

 

대장 선종의 크기에 따라 진행되었던 기간을 가늠해 볼 수 있는데,

  • 0.5cm미만의 선종이 1cm가 되는데 2~3년
  • 1cm 선종이 대장암으로 진행하는데 약 2~5년이 걸립니다.

1.5cm의 선종이 발견되었던 저는 약 2~3년 이상 대장에서 키워왔던 것이지요. ㅡㅡ

 

 

▼ 대장암 진행단계

대장암 진행단계.png

 

 

 

선종을 제거한 후 1년이 지나 받은 재검에서는 다행이도 아무런 용종이 발견되지 않은 깨끗한 상태라고 하네요.

물론 제거수술 후 상처도 아무 이상없고요...

의사선생님께선 대장암 가족력이 있으니 2년 후 다시 대장내시경 검사를 받자고 하십니다.

아무래도 주기적인 대장내시경 검사를 받아야 할 것 같아요.  ㅜㅜ

 

 

 

 

?

CLOSE